코드기어스 반역의 루루슈 1화 마신이 태어난 날 취미의 세계


1. 내가 코기덕이 된 계기와 본격적인 덕후 입문을 해준 루루슈
1기 방영할 즘에 나는 데스노트에 대해서 검색하고 있었다 2006년도에 데스노트와 코드기어스는 같은해에 TVA 방영되었다
그러니 루루슈와 라이토의 다크포스는 엄연히 비교분석당하게 될 수 밖에 없었는데 그 분석 글을 본 것이다
그 때 루루슈 캡쳐화면이 바로 이 체스를 두는 장면... 첫인상이 와 겁나 잘생겼다...였다 그렇다 나는 루루슈의 미모에 흥미가 생겨서 보기 시작한 것이다!!!!!! 그리고 비교분석 글 읽어보니 워낙 코기 세계관 자체가 흥미를 돋구니 볼 수 밖에..
아따 짜식 미모하나는 끝을 보는구나 미모 끝판왕 미모 甲
개인적으로 루루슈랑 츠바사의 파이가 남자캐릭터 중에 가장 미모쪽으로는 甲인 것 같다 둘 다 잘 생기긴했지만 잘 생겼다는 느낌보다는 미모쪽으로...ㅋㅋ 그러고보면 둘 다 클램프...역시 이 아줌마들은 NL BL GL 모두 철통 수비가 가능한 대단한 사람들이야...
아 1기는 10번은 보는 듯 지금 재탕하면...


2. 오리지널 애니가 1화부터 재밌기는 힘든데 코드기어스는 1화부터가 장난이 아니지...
2기 마지막화까지 정주행하고 나서 1기 1화를 보면 의미심장한 심장박동소리로 시작함을 알 수 있다 코드기어스 TVA는 모두 루루슈의 회상이란 얘기겠지 하...제작진들이 이 녀석 살려둘 여지를 없게 만들었다는 걸 보면 또 안되보이기도 하고 연출력에 놀랍기도 하고...
오프닝 전에 과거 영상부터 패기보소!!이다 쇼타 루루슈의 브리타니아를 박살내겠어 뿌잉뿌잉!!!부터 패기 甲ㅋㅋ 루루슈가 어렸을때는 자신을 칭하는 인칭을 보쿠로 한 점이 청년기 들어서는 오레로 바꼈다는 점도 잘 보여주었다
그리고 체스하는 장면으로 왕부터 움직인다라 ㅋㅋ 루루슈는 페이트 서번트로 나왔으면 카리스마는 A+일거야 1화부터 루루슈는 패기나 카리스마가 넘쳐...
아 그리고 루루슈 1화 처음 봤을때는 이녀석 생긴거랑 다르게 목소리 진짜 굵네(...) 싶었는데 50화를 보니 이때는 오히려 후쿠쥰 안정감이 없었다 싶을정도로 상대적으로 얇고 그 나이에 맞아보이는 어린 목소리이다...

3. 보이 미츠 걸 보이 미츠 보이(?)
그리고 독가스 되찾기에 휘말린 루루슈는 스자크와 C.C를 만나는데 루루슈와 스자크는 조우하는 장면은 C.C와 조우장면보다 임팩트가 없는 듯하다 회상씬으로 소꿉친구를 만났다 정도? 뭐 당연히 씨츠쪽에 임팩트를 줘야하는 건 맞지만 너무 임팩트가 없어서 난 스자크 총 맞았을 때 설마 진짜 죽었나?-_- 하기도 했다...그에 비해 씨츠는 루루슈 지키려고 몸빵으로 머리에 총맞는 장면도 임팩트 쩔고...
아 씨츠는 1화의 등잔씬과 오프닝에서의 내숭으로 이때까지는 신비롭고 지금과는 전혀 다른 캐릭터로 예상했는데...물론 지금쪽이 훨씬 매력있다
스자크는 이때부터 병맛 쩔.......ㅠ_ㅠ 니가 웃으면서 민간인은 공격하면 안되 이러면 무슨 주인공 보정 받아서 좋게 풀리냐! 나름 리얼리즘을 기반으로 하는 편인지라 코기는 주인공 사기 보정이런거 안 먹힘...

아 그리고 기어스 계약 장면 때 여러가지 장면 나오는 거 목성하고 뭐 기타 등등 여러장면 처음부터 그냥 아무 의미 없이 넣은 거 맞는거 같다(...) 목성은 주피터니 그냥 왕의 힘 뭐 이런거 의미하려고 넣었고 나머지는 연출력 돋보일려고 넣은듯 좀 병크스이긴 하다만;; 뭐 사실 목성떡밥 왜 안 풀어주냐!! 그러는 혹자들도 많았으나 뭐 그정도로 떡밥 심했던 건 아닌것 같은데 걍 사람들이 물고 늘어진듯...마마마나 다른 신보 감독 작품에 별의미 없이 연출 돋보일려고 장면 넣는 것도 많으니 뭐...
또 여기서 계약할때 루루슈 명령조로 계약하는 거보면 정말 절대명령의 기어스가 루루슈한테 잘 어울리는 듯 ㅋㅋㅋㅋㅋ 맺어주마가 뭐냐 ㅋㅋㅋ 미친듯이 간절한 주제에 명령조 ㅋㅋㅋㅋ 참 캐릭터가 보인다잉
기어스 뙇!! 쓰고 놀랬으나 바로 힘을 가진 것에 대해서 희열을 느끼시는 루루슈 비 브리타니아
이 장면에서 내가 루루슈한테 뻑갔는듯...아 망할 갈때까지 가는게 아니였어...

4. 오프닝 엔딩
오프닝보면 코드기어스랑 타앤버는 선라이즈 입장에서 SF/액션 장르치고 저예산으로 가고 싶었나 보다 둘 다 오프닝에 나오는 장면 본편에 많이 나오는 편이지...ㅠ 물론 다른 애니도 많이 하는편이다만 액션이 워낙 돈 좀 들다보니 액션에서 저렇게 하는건 예산 아끼려는게 많이 보인단 말이지... 물론 두 작품 다 1쿨 오프닝에서는 그닥 많이는 못 느끼지만 2쿨부터는 더 그래 쫌..ㅋㅋ
그래도 저예산 오프닝 이와중에서도 마음에 드는 건 각 진영별로 캐릭터 나열해놓은 장면들인데 소속이 겹치는 경우는 캐릭터를 그대로 두었다는 점이 흥미롭다
어쨋든 1쿨 colors는 코기 오프닝 중 가장 좋은 노래인듯 나머지는 난 그냥그냥이거나 별로더라 팬이라도(...)
노래 의미는 기어스를 얻고 너(나나리)를 지킬 세상을 만들 '희망' 또는 '힘'을 찾아서 나와 세상을 바꿔보겠다는 루루슈의 힘찬 의지 또는 기세(?)를 비유한듯 그래서 가사도 멜로디 라인도 좀 밝고 1쿨에 잘 어울린다 루루슈는 1쿨까지는 고생을 덜해봐서 희망이 커보였나 보지...

엔딩은 가사보니 루루슈입장에서 죽은 어머니에게 여동생을 지키겠다는 비장한 각오인듯 가수가 가수인지라 비장한 느낌이 잘 느껴진다
엔딩 일러스트 중 가장 마음에 드는건 쇼타 루루슈가 아버지 등뒤돌고 나가는 장면... 좋은 패기다!

P.S. 5. 루루슈가 죽기 직전에 떠올리는 장면들
루루슈는 1화에 한 번 정말 죽을뻔했다 씨츠가 기어스를 주지않았자면. 죽는건가 싶었을때 떠오르는 장면은 나나리...
그런데 마지막화 제로레퀴엠에서 죽을 때 떠올리는 장면은 다르다 여러명의 사람을 떠올린다
루루슈에게 소중한 사람들이 하나에서 다수로 는 것을 보면 이녀석 그래도 최종화까지 성장했긴 했구나 싶다
주변사람들의 소중함을 그렇게 뒹굴고 고생해서야 알다니 불쌍한 자식 좀 더 일찍 깨달았으면 제로레퀴엠도 없었을 텐데...하아
이게 바로 처음에는 여동생과 자신의 안위만 챙기던 이기적인 모습이겠지.

6. 크로비스
많은 사람들이 공식설정이나 추가적인 자료들로 크로비스 안됐다...라고 동정하는 반응도 많은데 그래도 일레븐 마구 죽이는거 보면 못됐다 잘 죽었다까지는 아니지만 좋은 인간은 아니였지...다만 루루슈가 그토록 증오하던 브리타니아 왕족들 중 루루슈 생각보다 자신을 좋아하는 사람이 꽤 많았다 정도롤 보여준 캐릭터였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